흑역사 하나씩 털고가자!

|2018.02.13 12:57
10대 이야기| 조회 49,622 |추천 175
베플 ㅇㅇ | 2018.02.14 10:19 신고하기
이 댓글 조아요 누르면 흑역사 다 잊혀진다 !!
326
29
답글 14 답글쓰기
베플 ㅇㅇ | 2018.02.14 00:00 신고하기
아 난 좋아하는애 지나가면 ㅈㄴ관종짓했던거..막 일부러 더 크게웃고 리액션 크게하고;; 쪽팔려
285
0
답글 22 답글쓰기
베플 | 2018.02.13 13:46 신고하기
남혐쩌는데남자밝힘 ㅁㅊ..나도내가조카이중적인것같아
212
43
답글 34 답글쓰기
ㅇㅇ |2018.02.23 21:21 신고하기
나는 9살때 엄마 수첩에 어린 남자애 캐릭터랑 여자애 캐릭터랑 키스하고있길래 질투나서 여자애얼굴 지우고 나랑할꺼야! 써놓음.. 엄마뭐라고 생각했을까..
0
0
답글 0 답글쓰기
091016 |2018.02.19 23:50 신고하기
중삼 국어시간에 시험기간이라 조용할때 방구 뽀오옹 뀐거 진짜 자살하고싶었음
0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8 00:42 신고하기
초딩때 엄마가 여름에 회색반팔만 많이 사와서 그것들 많이 입고다녔는데 지금와서 생각해보면 ㄹㅇ 등 뒤에 땀자국이 얼마나 많이 났을까...딴애들은 봤겠지..????
0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7 22:04 신고하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10살때 지식인에 써재낌...

이미지확대보기

0
0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18.02.17 15:16 신고하기
난.. 대학때 기숙사침대에 오줌싼거...진짜 ㅂㅅ같다..
2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7 01:57 신고하기
침대에 누워서 인소나 카스썰 보고 쳐울다가 베개에 눈물자국 난거 폰으로 찍어줌 ㅅㅂ 드라이브에 있더라
2
0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8.02.16 20:53 신고하기
나 초딩때 카스에다가 나랑사귈분 글올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 0개 씌펄
4
0
답글 2 답글쓰기
민서 |2018.02.16 13:30 신고하기
애들 수업하는데 그때가 매트같은거 깔고 수업할때였음 어렸을때라 난 내가 공주인줄알고 그 백설공주가 숲에서 그 도망치는 장면 따라서 매트사이 폴짝폴짝 뛰어다니다가 매트밟고 미끄러져서 팔 부러짐 ;;
0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6 06:24 신고하기
중1 순수한시절에 중3이었던 오빠랑 사겼는데 그땐 말탄단말이 뭔지멀랐거든?? 그래서 뭔얘기하다가 내가 말타고싶다고 했는데 오빠가 무슨뜻이냐고 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ㅌ 아시 발 그땐잘몰랐지....
0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6 04:25 신고하기
초딩 저학년 때 네이버에 유재석 2pm 전화번호 이런거 쳐서 연락처에 다 저장해뒀었는데 사촌오빠가 봄 하아...
2
0
답글 0 답글쓰기
솔직한세상 |2018.02.16 01:27 신고하기
다양한 흑역사 --------- http://pann.nate.com/talk/340827574
0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5 22:25 신고하기
아니 나 초6때 ㅅㅂ 썸타던 남자애랑 서로 좋아한다고 확인하고 고백은 아무도 안했었는데 갑자기 걔가 이제 나 안좋아한다고 해서 ㅈㄴ 자존심에 스크래치나서 쿨한척 그래 사실 나도 너 안좋하고 이제 딴반에 뫄뫄좋아함^^ 이지랄함 딴반 뫄뫄한테는 아직까지 ㅈㄴ 미안함마음으로 살고 있고 쪽팔려서 뒤질것같음
0
0
답글 0 답글쓰기
캔디 |2018.02.15 21:52 신고하기
아무것도 모르던 시절.. 내신 받겠답시고 꿈발표대회 나가서 전교생앞에서 꿈 아이돌이라고 30분동안 혼자 무댜위에 서서 발표함 살고싶지 않아
0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5 21:38 신고하기
학교 화장실에서 오줌싸고 딱 옷입을라고 일어났는데 문이 다 안잠겨 있어서 어떤 선배가 딱 문열음.. 그리고 내가 빨리 문닫고 그 선배 나가면 나갈라고 기다리고 있는데 막 그 선배 친구랑 둘이서 조카 크게 쪼개면서 내 얘기하면서 나감 ㅅㅂ...
1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5 21:38 신고하기
하나만 털자고 했지만 잊고 싶은 과거가 너무 많아서 여기다 다씀 여기 쓰고 이제 다시는 생각 안했으면 좋겠다 같이 일했던 남자한테 고백하고 못잊어서 징징거린거!! 그사람 못잊겠어서 잊을라고 웬 오징어 꼴뚜기한테 좋아하는척 하면서 난 저사람 좋아하는거다 저사람이다 하면서 들이댔는데 그사람한테도 뻐엉 까인거!!
0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5 21:19 신고하기
중딩때 친구네집갔다가 나오는데 아파트앞 공원?같은데에 전남친이랑 전남친친구들이 있는거임 헤어지고 3일후였는데ㅋㅋㅋㅋ당황해서 전화하는척하려고 주머니에서 폰꺼냈는데 허니버터칩봉투쓰레기가 같이 딸려나와서 바람을 타고 걔 무릎에 안착함 개쪽ㅠㅜㅠ
2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5 19:11 신고하기
홈플에서 필요한 물건 바구니에 담고 2층 뭐있는지 몰라서 올라가려고 했는데 경보음 울림.. 계산 하고 올라가야 하는지 몰랐어 ㄹㅇ.. 경보원이 나 비웃음
0
0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2.15 18:58 신고하기
옛날에 초등학교 4학년때인가 키즈짱에서 소설쓰는 게시판같은게 있었는데 혹시 아는애있니?? 거기서 소설쓰고 그랬음ㅋㅋㅋㅋㅋ 근데 진짜 오글거리고 막장이었거든ㅋㅋㅋㅋㅋㅋ 제목도 겁나 오글거렸음ㅋㅋㅋㅋ <잠깐 악녀가 될께> 였던거같아 그때 인기많던 아이돌들이 주인공이었음 인피니트 비원에이포 등등 정말 왜그랬는지 모르겠고 아이돌분들께 죄송스럽다ㅋㅋㅋ 키즈짱 없어져서 다행이지 평생흑역사 될뻔
1
0
답글 0 답글쓰기
|2018.02.15 18:17 신고하기
버스타고 집에가다가 깊게 잠듦. 앞에 공간이 넓은 자리였는데 얼굴을 아예 무릎에 대고 자서 허리가 숙여진 상태.ㅋ 그자세로 깊게 자다가 순간 방구뀜. 놀라서 살짝 깼는데 에이 꿈이겠지 하고 다시한번 테스트겸 방구뀜ㅋㅋㅋ ㅁㅊ 테스트겸 한번 더뀌고나서 사태파악했는데 넘쪽팔려서 고개도못들고 몸이접힌 그 상태 그대로 버티다가 내렸음.
6
0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8.02.15 16:42 신고하기
나 화장실칸ㅇ안에서 체육복으로 갈아입고 잇고 내 친구는 세면대?거기서 기다렷단말이야 근데 계속 누가 ㅇㅇ아!이러면서 나 부르는것같길래 당연히 친군줄 알고 왜???이러는데 대답을 안하고 계속 이름부르길래 왜왜오애왜!!!!!!왜!!!!!왜!!!!이러고 조카 문 쾅열고 나왓는데 선배가 나랑 이름 똑같은 선배부르던거...^^^나 조카 이상하게 보길래 친구데리고 뛰어나왓음
2
0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