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갈피

제주 5성급호텔 사우나에서 알몸이 노출됐어요

j0s |2021.02.15 22:38
조회 521,906 |추천 5,207

 ★  요약  ★


 1.     제주도에 새로 생긴 5성급 호텔(1박 약100만원) 사우나 이용.

(사우나와 여성화장실은 전면 통 유리창으로 되어있음)

 2.  호텔측에서 사우나 샤워실과 화장실 유리창에 미러코팅을 실수로 빼먹고 오픈함

 3.  호텔측 실수로 인해, 저희 신혼부부를 포함한 수많은 투숙객들이  

     알몸으로 샤워하고 화장실을 이용하는 모습이 외부에서 보임 (사우나 이용객 중 여성 미성년자도 있었음)

4.  지배인은 설 연휴라 휴가 갔음. 설 연휴가 끝날 때까지 전화 사과도 없었음

      5.   분노한 투숙객들이 항의하자, 호텔측에서 영업방해로 경찰 부름

            (저희에게 들어올 법적 대응이 우려되어 호텔명은 공개하지 못하는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코로나로 인해 힘든 시기이지만… 행복한 신혼생활을 꿈꾸며 제주도로 신혼여행을 갔다 온 신혼부부입니다.

제주에 새로 생긴 5성급 호텔 스위트룸에 투숙하며.. 행복으로 가득했어야 할 저희의 신혼여행은 최악의 기억되고 말았습니다..

신혼여행의 마지막 이틀 동안 저희는 새로 생긴 5성급 호텔 스위트룸에 투숙했고.

스위트룸 전용 수영장과 샤워시설을 이용했습니다.

위 사진과 같이 스위트룸 전용 사우나는 전면 유리창으로 되어있었고,

해당 호텔 사우나 유리창은 미러코팅이 되어있다고 들었기에,

외부에서는 안보이고 내부에서는 경치를 보며 사우나를 할 수 있게 되어 있는 줄 알았습니다.

이틀 동안 저희는 사우나를 계속 이용했고, 미성년자(여성)를 포함한 다수의 이용객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마지막 날.. 산책을 하다가 사우나쪽 창문을 보니… 

외부에서 사우나 내부가 다 보인다는 점을 알게 되었습니다…. 

사우나 내부의 온도계 글씨까지 보이더군요..

(직원 동행 하에 촬영한 여성 샤워실)

놀란 저희는 호텔측에 해당 내용을 문의했고

호텔측에서는 외부에 미러코팅이 되어 있으니 낮에는 안보이고, 저녁에는 블라인드를 내린다고 답변하였습니다. 하지만 저희가 이용했던 시간에 블라인드는 내려간 적이 없었습니다.

 

(2일째에 제가 사우나를 이용했던 시각에 저밖에 없었기에 사우나사진을 찍어두었었습니다.)

제가 찍은 사진을 보여주며 호텔측에 항의하자 호텔측에서는 저녁시간에 블라인드를 내리지만

저희가 이용했던 시간에만 이틀 연속 “실수로” 블라인드를 올려두었다는 말도 안 되는 변명을 했습니다.

또한, 미러코팅이 되어 있어 낮에는 내부가 안 보인다는 말 역시 거짓으로 확인되었습니다.

호텔 직원 동행 하에 확인한 결과, 

호텔 입구, 산책로, 주차장, 심지어 객실 발코니 어느 각도에서도 샤워실과 화장실 내부가 선명하게 보였습니다.


(호텔 직원 동행하에 찍은 여성 샤워실)


호텔측에서 주장했던 미러코팅도 샤워실과 화장실만 제외하고 코팅이 되어 있더군요…

결국 제 아내와 저는 수많은 사람 앞에서 화장실을 이용하고…알몸으로 샤워를 했다는 충격에 정신과 치료까지 받고 있습니다.

 

너무나 울분이 터집니다. 행복으로 가득해야 할 신혼여행이 최악의 기억이 되었습니다.

1박에 80만원이 넘는 돈을 내고… 저와 제 아내는 남들이 보는 앞에서 화장실을 이용 했고…

수많은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알몸으로 샤워하는 수모를 당했습니다.

 

또한, 해당 호텔 사우나를 이용하셨던 다른 분들은 피해 사실조차도 모르고 있습니다.

호텔측에서는 투숙객들에게 해당 내용 공지할 것을 거부하였습니다.

앞으로 저희 같은 피해자가 없길 바랍니다.

 

제가 확인한 바로는 해당 사우나는 오픈 후 한번도 미러코팅이 되어있었던 적이 없으며, 

사우나 이용객들의 알몸을 만 천하에 노출시킨 채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행복한 신혼을 꿈꾸며 해당 호텔을 이용했던 저희는 최악의 기억속에 고통받고 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셔도 좋습니다.

부디… 저희와 같은 피해자가 없길 바라며 공익의 목적으로 이 글을 작성합니다.

5,207
56
베플남자ㅇㅇ|2021.02.15 22:40
미쳤네 미쳤어.. 뉴스감이다
베플ㅇㅇ|2021.02.15 23:04
미쳤나... 호텔측도 실수라 뒤늦게 안거면 같은 시설 이용하는 투숙객들한테 해당 사실을 알리는게 정상 아닌가? 대놓고 거부하고 숨기면 뭐 어쩌자는 거지
베플|2021.02.15 23:07
언론사에 올려보세요..세상에
찬반ㅇㅇ|2021.02.16 08:51 전체보기
와... 나는 이 글 보자마자 "지금 이시기에 사우나 갔다고?" 이 생각 부터 들던데... 다른 사람들은 걍 놀러다니고 할 거 다 하고 다니는구나... 방역수칙 지키면서 1년동안 노래방이고 사우나고 위험할만한 곳은 다 피하는 사람들이 멍청하지 뭐